메뉴 건너뛰기
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
Extra Form
작성자 안지오 선교사
작성일자 2022-03-07

할렐루야!~
찬기운이 떠나가고 따스한 기운이 맴돌기 시작했습니다.
오미크론도 우리곁을 떠나는 것 같아 마음이 한결 가볍게 느껴집니다.

 

주님안에서 평안하시지요?
이곳을 위해 늘 기도와 사랑으로 함께해주셔서 고맙습니다.
감사합니다.

 

2022,3,5

 

네팔의 미래을 준비하는......... 

네미준안지오 선교사 드립니다.